대강초등학교 로고이미지

교육활동 모습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단양 대강초, 직접 심고 함께 수확한 기쁨 '텃밭 가꾸기 활동'
작성자 대강초 등록일 19.07.18 조회수 51
첨부파일

405649_580337_585

405649_580338_586

 

[충북일보=단양] 단양 대강초등학교 학생들이 17일 직접 가꾼 텃밭에서 옥수수를 수확했다.

대강초 학생들은 지난 4월 학교-마을공동체가 함께 하는 '행복교육의 날'을 맞아 학교 본관 건물 뒤편에 위치한 공터에서 전교생이 함께 텃밭을 일궜다.

전체 60㎡ 남짓 되는 땅에 이랑과 고랑을 만들고 '텃밭에 심고 싶은 모종 선택하기', '비닐 덮기', '모종 심기' 등을 학생들이 직접 계획하고 체험했다.

모종을 심은 후에는 육남매 모둠별로 이랑을 나눠 맡아 아침시간 및 실과시간 등을 이용 주기적으로 관리하며 텃밭 가꾸기를 꾸준히 실천했다.

그 결과 학교 텃밭에 심었던 작물들이 잘 자라나 방학을 3일 앞둔 이날 수확의 기쁨을 누릴 수 있게 됐다.

한 아동 당 2~3개 정도의 옥수수를 따보고, 옥수수를 감싸고 있는 잎을 떼어내자 알이 꽉 찬 옥수수들이 아이들을 맞이했다.

수확한 옥수수는 육남매 모둠 장들이 바구니에 모아 급식실로 전달했으며 전달된 옥수수는 점심시간에 조리돼 아이들에게 후식으로 제공됐다.

단양 / 이형수기자

 

이전글 여름방학식
다음글 찾아가는 학교 독서교육